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40

Spaghetti aglio e olio | 알리오 올리오 파스타 '파스타를 맛있게 해먹고 싶다' 라는 생각을 가진 뒤에 처음 시도한 파스타가 알리오 올리오다. 기본에 충실하자! 라는 생각과 함께 초심자로서 적은 재료로 도전할 수 있는 음식이기에 냉장고에서 마늘을 뒤지며 처음으로 도전했었다. 분명히 유튜브에서 보았을 때는 맛있게 보였고, 식당에서 먹었던 오일 파스타는 풍미가 가득했는데 이상하게 내가 만들었던 알리오 올리오들은 라면을 잘 못 끓여 면과 국물이 분리되는 것처럼, 면과 오일이 분리되어 각자만의 주장을 하고 있었다. 그렇게 유튜브에서 거의 대부분의 알리오올리오 영상들을 찾아보게 되었다. 영상을 찾아보던 중 여러가지 중요한 팁들을 알려주는 영상들이 있었다. 물론 다른 영상들도 많이 도움이 되었지만 아래의 영상들이 가장 중요한 정보들을 제공해준 것 같다. http.. 2021. 7. 6.
훈련소 일기 #14 (18. 6. 18. 월) 훈련 주에 운동도 병행하기 힘든 것 같다. 오늘 영점 사격 훈련을 했고 진짜 더웠다. 불합격했다. 저녁에 축구를 보았다. vs 스웨덴, 1:0패. 너무 아쉽다. 잠을 잘 못자겠다. 목 아프고, 숙면이 안된다. 2021. 3. 7.
훈련소 일기 #13-2 (18. 6. 17. 일) 리더의 조건을 생각해본다. 리더는 자신이나서서 이끌어가는 사람인가 아니면 조직, 팀을 자연스럽게 좋은 방향으로 밀고가는 사람인가. 내 생각은 후자에 가깝다. 전자의 경우는 권위에 기대어 사람을 목적이 아닌 수단으로 여기는 것이다. 칸트가 말한 정언명령이었던 것 같다. "목적". 수단이 아닌 목적으로 대하는 것은 지극히 인본주의적인 태도이다. 세종의 애민정신도 그와 같거나 그 이상이었을 것이다. 내가 두려운 것은 자연스레 주어진 권리를 권리로 착각해 사람을 통제하려하고 이용하려하고 반목하는 태도이다. 자신이 옳다는 착각, 너무 몰입해있어 자기 자신을 객관화시키지 못할 때 흔히 하는 실수 같다. 권위에 기댄 자는 신뢰를 얻지 못하며 사람을 신뢰하지 못해 미워하는 마음, 무시하는 마음을 가지며 권위주의, 이기.. 2021. 3. 2.
훈련소 일기 #13 (18. 6. 17. 일) 오늘은 종교를 다녀온 후 총기손질을 했다. 이민기 형(K1리그 광주FC)이 우리 생활반에 놀러와서 이런저런 얘기하고 햄스트링 운동을 알려주었다. 좋은 형이다. 승혁이에 이어 현수도 몸살이 났다. 아픈게 얼마나 기분이 안좋은지 알기에 더 마음이 간다. 나만의 공간, 시간이 그리워진다. 편지를 쓰고 싶은데 우표가 없다. 가져올걸. 영화, 음악, 책, 여행, 언어, 악기, 운동, 자기규율, 친절, 강인함, 순수, 넓은 마음, 강직함, 맑은 태도 등의 단어들이 생각난다. 축구하고 싶고, 무릎이 빨리 낫고 싶다. 사람의 본 모습이 나오기 시작한다. 기본 마음은 인정욕구인 것 같다. 인정 욕구를 바라는 것은 과거를 사는 행위이자 발전의 저해자이다. 발전해야하나를 묻는다면 저급한 사회에서 살고 싶지 않고 그 속에서 .. 2021. 3. 1.